뉴스 > 정치

중국예술단, 방북 평양 공연 2일차…당·정부 간부들 관람

기사입력 2018-04-16 16: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방북한 중국 예술단이 지난 15일 동평양대극장에서 발레무용극 `붉은 여성중대`를 무대에 올렸다고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6일 보도했다.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방북한 중국 예술단이 지난 15일 동평양대극장에서 발레무용극 `붉은 여성중대`를 무대에 올렸다고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6일 보도했다. [사진 제공 = 연합뉴스]
방북한 중국 예술단이 발레 공연 '지젤'에 이어 중국의 혁명투쟁을 그린 발레극을 선보였다고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6일 보도했다. 이날 공연에는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박광호·리수용 당 부위원장을 비롯한 당과 정부 간부들이 참석했다.
신문은 이날 "제31차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에 참가하여 첫 공연부터 깊은 인상을 남긴 중국 예술단은 15일 동평양대극장에서 발레무용극 '붉은 여성중대' 공연의 막을 올려 경사스러운 태양절(김일성 생일)을 뜻깊게 경축하는 우리 인민의 기쁨을 더해주었다"고 설명했다.
또 "중국 특색의 발레무용의 본보기작인 발레무용극 '붉은 여성중대'를 통하여 1930년대 착취와 천대 속에 시달리던 중

국 여성들이 중국공산당의 영도하에 혁명투사로 성장하는 과정을 우아하고 아름다우며 재치있는 무용 기교로 잘 보여주었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이어 "조중(북중) 두 나라 최고 영도자 동지들께서 더욱 굳건히 이어주신 형제적인 친선의 정이 공연장소에 차 넘쳤다"고 묘사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