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출구조사와 달리 경남지사 개표초반 김태호 우세…다른 지역은 차이 없어

기사입력 2018-06-13 22:15 l 최종수정 2018-06-20 23:05



오늘 (13일) 치러진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출구조사 발표까지만 해도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압도적 승리가 점쳐졌던 경남도지사 개표현황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 10시 12분 현재 경남도지사 개표율은 12.7%로 집계된 가운데 김태호 자유한국당 후보가 50.4%로 1위,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45.%로 2위를 달리고 있다.

김경수 후보가 김태호 후보에 우세한 것으로 나타난 출구조사 결과와 달리 개표초반인 현재 김태호 후보가 앞서고 있습니다.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김경수 후보는 56.8%, 김태호 후보는 40.1%로

김경수 후보의 당선이 예측된 바 있습니다.

한편, 경기, 충남, 제주 등 지역의 경우 별다른 반전 없이 출구조사 결과와 같은 흐름을 보였습니다.

출구조사에서 59.3%의 지지를 보인 경기지사 이재명 민주당 후보는 개표율 21.5% 기준 54.9%의 지지를 얻었고 남경필 한국당 후보는 37.1%의 득표율을 보이고 있습니다.

[MBN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