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황교안, 한국당 입당 의사 밝혀…당대표 출마할 듯

김종민 기자l기사입력 2019-01-12 08:40 l 최종수정 2019-01-12 10:42

【 앵커멘트 】
보수진영의 유력 차기 대권 후보로 꼽히는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자유한국당에 입당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황 전 총리는 한국당 대표 선거에도 출마할 것으로 보입니다.
김종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보수진영에서 차기 대선후보 지지율 선두를 기록하며 존재감을 키워왔던 황교안 전 국무총리.

▶ 인터뷰 : 황교안 / 전 국무총리(지난해 11월)
- "다 같이 해야 되겠죠. 나라발전을 위해서 국민을 편안하게 해드리기 위해서 같이 다 힘을 합하는 건 아주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황 전 총리가 어제(11일)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을 만나 입당 의사를 밝혔습니다.

황 전 총리는 다음 달 열리는 한국당 당대표 선거 출마 의지도 굳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황 전 총리가 입당해 당대표 경선에 출마할 경우, 한국당 내 당권 구도에도 변화가 예상됩니다.

황 전 총리가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당시 대통령 권한대행을 맡았던 만큼 친박계 후보들의 출마에 대한 입장이 바뀔 수 있습니다.

현재 친박계에선 김태호 전 경남지사와 김진태 의원의 출마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비박계에서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출마가 확실시되고 있어 친박 대 비박 구도가 재현될 것이란 관측도 나옵니다.

친박계와 갈등을 빚었던 홍준표 전 대표의 출마 여부도 중요한 변수가 될 전망입니다.

황 전 총리는 이르면 다음 주 초 출마 선언을 하고 한국당 의원들과 연쇄 회동에 나설 것으로 전망됩니다.

MBN뉴스 김종민입니다.

영상편집 : 양재석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