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철상 전 신협중앙회장 12일 출판기념회 개최

기사입력 2019-07-11 22:28


문철산 전 신협중앙회 회장
↑ 문철산 전 신협중앙회 회장
문철상(68) 전 신협중앙회 회장이 12일 저서 '안녕하세요 문철상입니다' 북콘서트와 출판기념회를 개최한다.
이 책에서 그는 신협중앙회 회장으로 일하면서 2888억원의 적자를 2323억원의 흑자로 바꾼 사례를 소개했다. 문 전 회장은 "우리나라에서도 협동조합운동을 통해 경제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고 주장하면서 국가적으로 지원하고 있지만, 졸속으로 추진한 정책으로 인해 실효성 있는 효과를 거두지는 못하고 있다"면서 "그렇지만 서민경제를 살릴 수 있는 유일한 길은 협동조합운동을 통해서 해법을 찾을 수밖에 없다는 것을 모두가 인정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주장했다.
이 책은 또 김제·부안지역에 산재한 문화유산의 가치를 경제적 시야로 조명했다. 문화예술 분야에 조예가 깊은 것으로 알려진 저자는 이 책에서 새로운 시각으로 김제와 부안의 문화콘텐츠를 해석해 미래먹거리로 만들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문 전 회장 "낙후된 김제·부안의 시민들에게 협동조합운동을 통해 희망을 주고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책을 출판하게 됐다"면서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실천해 온 도전정신이 녹아 있는 이 책을 통해 시민과 함께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박광온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추천사에서 "문철상님은 혹시 마술사가 아닐까 생각해 본다"면서 "마이더스의 손으로 통하는 그가 이 책을 통해서 놀라운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큰 무대를 만들어주고 싶다"라고 했다.

이번 북콘서트·출판기념회는 12일 오후 3시 전북 김제시 김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된다. 전북 김제가 고향인 문철상 전 회장은 내년 4월 국회의원 선거에서 전북 김제부안 지역구에 출마를 검토중인 알려졌다. 이 지역의 현역 의원은 민주평화당 김종회 의원이다.
[이윤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