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WP "북한 6차 핵실험 후 한국내 핵무기보유 여론 힘얻어"

기사입력 2017-09-14 09:00


한국의 '핵무기보유' 여론이 북한의 6차 핵실험 이후 힘을 얻고 있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13일(현지시간) 서울발로 보도했다.
WP는 "한반도 비핵화의 길을 약속한 문재인 대통령 취임에 따라 한국의 핵무장 가능성은 매우 낮다"면서도 "그러나 북한이 지난 3일 가장 강력한 핵실험을 한 뒤 이 논의가 핵심 이슈가 됐으며, 이는 북한의 핵·미사일 프로그램 진전에 대한 한국인의 좌절감을 반영한다"고 지적했다.
특히 이 신문은 1991년 한국에서 철수된 전술핵 재배치를 둘러싼 논란이 정치권을 날카롭게 갈라놓았다면서 "도널드 트럼

프 행정부가 전술핵 재배치를 옵션에서 배제하지 않는다는 보도와 존 매케인 상원 군사위원장의 유사한 언급 등이 겹치며 제1야당이 재배치 주장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한국인 60%가 핵무기보유에 찬성한다는 최근 갤럽조사 결과에도 이 신문은 주목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