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日, 산부인과 의사 살던 주택에서 태아 시신 7구 발견

기사입력 2018-03-13 15:47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일본 도쿄의 한 주택에서 태아 시신 7구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 중이라고 13일 교도통신이 전했다.
올 초 해당 주택을 구입한 30대 여성이 지난 11일 리모델링을 하는 과정에서 총 16개의 병을 발견했다. 그 중 6개의 병에 태아의 시신 7구가 담겨 있었다.
경시청에 따르면 시신은 병

속에 담겨 방부처리 되어 있었다. 조사 결과 이 주택에는 3년 전까지 산부인과 의사가 살았던 것으로 밝혀져 사산이나 낙태 등으로 사망한 태아를 보관했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경시청은 추가 수사를 통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할 방침이다.
[디지털뉴스국 양현주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