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트럼프, 자신에게 욕설한 로버트 드니로에 "IQ 낮은 인간" 반격

기사입력 2018-06-13 13:29 l 최종수정 2018-06-20 14:05

"지능 너무 매우 낮아"…드니로, 시상식서 트럼프에 욕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자신을 비난하며 욕설을 한 할리우드 배우 로버트 드니로를 향해 "지능지수(IQ)가 낮은 인간"이라며 한 방을 날렸습니다. 트럼프의 반격은 미북정상회담을 마친 귀국길에서 이뤄졌습니다.

앞서 드니로는 지난 1980년 영화 '분노의 주먹'에서 세계 미들급 챔피언이었던 미 권투선수 제이크 라모타를 연기해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받은 바 있습니다.


지난 10일 TV 생방송으로 중계된 토니상 시상식에서 트럼프 대통령에게 알파벳 'F'로 시작하는 욕설을 한 후 두 주먹을 치켜들었고, "트럼프 엿먹어라"라고 외쳐 청중으로부터 기립박수를 받았습니다.

이에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간으로 12일, 자신의 트위터에 "매우 지능이 낮은 인물인 로버트 드니로는 영화에 출연하면서 실제 복서들에게 머리를 많이 맞았다"며 "지난밤 그를 보면서 진심으로 그가 '펀치드렁크'일지도 모른다고 믿는다"고 적었습니다.

펀치드렁크는 복싱 선수나 각종 격투기, 축구 선수 등이 경기나 연습 과정에서

머리에 지속적인 충격을 받아 뇌세포 이상이 없음에도 실어증, 우울증 등의 증상을 보이는 대표적인 후유증입니다.

또 트럼프는 "아마도 (드니로는) 고용률이 사상 최고치이고 많은 기업이 다시 우리나라에 다시 투자하면서 경제가 최상이라는 걸 모르는 것 같다"며 "정신 차려라, 펀치(펀치드렁크 증후군을 앓는 이)!"라고 덧붙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