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트럼프 식 '김정은 달래기'…"작은 선물 준비"

기사입력 2018-07-11 19:32 l 최종수정 2018-07-11 1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어제는 김정은 위원장이 약속을 지키리라 믿는다며 신뢰를 보내더니 오늘은 작은 선물을 준비했다고 말했습니다.
김정은 달래기로 협상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거듭 내비친 것으로 해석됩니다.
김희경 기자입니다.


【 기자 】
북핵 위기가 고조되던 지난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향해 '로켓맨'이라고 조롱했던 트럼프 미국 대통령.

최근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방북 때 엘턴 존의 '로켓맨' 노래 CD를 선물로 줬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아직 자신이 갖고 있다며 조만간 전달할 것이라고 말합니다.

▶ 인터뷰 : 트럼프 / 미국 대통령
- "(방북단이) 김정은에게 주지는 않았습니다. 제가 갖고 있습니다. 적당한 시점에 전달할 것입니다."

지난달 북미정상회담 당시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로켓맨이라는 별명이 같은 이름의 엘턴 존 노래에서 착안한 것"이라며 "그 노래를 보내주겠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김정은 위원장을 위한 또 다른 작은 선물을 준비했다고 말했습니다.

▶ 인터뷰 : 트럼프 / 미국 대통령
- "사실 김정은 위원장을 위한 작은 선물을 하나 준비하고 있습니다. 그 선물이 무엇인지는 전달할 때에 아시게 될 것입니다."

작은 선물이 무엇인지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최대한 김정은을 달래려는 의도인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김정은 위원장이 약속을 지키리라 믿는다며 신뢰를 보낸 데 이어 이틀 연속 김정은에 대한 선의를 나타내면서 비핵화 이행을 재촉한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이 화답할지 주목됩니다.

MBN뉴스 김희경입니다.

영상편집 : 오혜진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