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나이 20살 낮춰달라' 법원에 소송 제기한 69살 남성… 이유는?

기사입력 2018-11-09 16:58 l 최종수정 2018-11-09 17:35

에밀 라텔반드/사진=에밀 라텔반드 페이스북
↑ 에밀 라텔반드/사진=에밀 라텔반드 페이스북

나이가 70세에 가까운 네덜란드의 한 '동안' 노인이 자신의 법률상 연령을 20세 낮춰달라고 법원에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자신을 자기계발 사업가라고 밝힌 네덜란드 국적의 69살 에밀 라텔반드는 지난 5일 자신의 생년월일을 1949년 3월 11일에서 1969년 3월 11로 바꿔 달라고 네덜란드 아른험 법원에 요청했습니다.

영국 BBC방송은 그가 데이팅 애플리케이션에서 여성을 만날 확률과 구직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이 같은 일을 벌였다고 전했습니다.

라텔반드는 현지매체와 인터뷰에서 "내가 틴더(데이팅 애플리케이션)에 69세라고 소개하면 아무런 반응도 보이지 않았다"며 "이 얼굴에 49세라고 하면 인기가 많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라텔반드는 "이름도, 성(性)도 바꿀 수 있는데 나이는 안 될 게 무엇이냐"며 "그 어디서도 나이 때문에 이렇게 차별받진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라텔반드는 자신이 실제 나이보다 20∼25살 더 어리다고 느끼고 있다며 69세로 사는 것이 "고통스럽다"고 토로했습니다. 그는 네덜란드 현지매체와 인터뷰에서 자신이 "젊은 신"이라고 주장하기까지 했습니다.

라텔반드의 소송에 4주 내로 판결을 내야 하는 아르험 법원은 관련 판례가 없어 골머리를 썩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