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국제유가 열흘 만에 `WTI 1.9% 하락`…국제금값 강보합권

기사입력 2019-01-12 13:13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국제유가가 10거래일 만에 하락했다.
현지시간 11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1.0달러(1.9%) 내린 51.59달러에 거래를 마치며 WTI는 이번 주 7.5% 상승률을 기록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3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 30분 배럴당 0.95달러(1.54%) 하락한 60.73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새해 초 뉴욕증시 오름세와 맞물려 국제유가가 9거래일 연속으로 상승세를 이어가면서 차익실현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국제금값은 별다른 움직임 없이 강보합권에 머물렀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2월물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2.1달러(0.2%) 오른 1289.

50달러에 장이 마감됐다.
이번 주 주간 기준으로 0.3% 올랐다.
일각에선 추가적인 상승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를 나타내고 있다.
휴 프레임 프레임펀드 포트폴리오 매니저는 "경기 둔화 징후가 (지표 등을 통해) 확인될 경우, (유가는) 하락할 수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손지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