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간호조무사 실습생 투신해 숨져…"유서에 자신 괴롭힌 동료 실명 언급"

기사입력 2019-01-13 09:17 l 최종수정 2019-01-20 10:05


병원에서 일하던 간호조무사 실습생이 동료들에게 괴롭힘을 당해 힘들었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기고 투신했습니다.

어제(12일) 전북 익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30분쯤 익산시 한 아파트 9층에서 A(28) 씨가 떨어져 숨졌습니다.

A 씨는 투신 전 '동료들의 괴롭힘 때문에 힘들다. 정신과 치료까지 받

고 있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는 간호학원을 수료하고 간호조무사 자격을 취득하기 위해 최근 익산의 한 병원에서 실습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 씨는 유서에 (자신을 힘들게 한) 동료들의 실명을 언급했다"며 "병원 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