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데이비드 헤일 “한화 우승에 기여하고 싶다” [MK포토]

기사입력 2018-07-21 17:38

[매경닷컴 MK스포츠(대구) 이상철 기자]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새 외국인 투수 데이비드 헤일이 21일 선수단에 합류했다.
한화는 제이슨 휠러의 대체 선수로 헤일과 13일 계약했다. 공식 발표 기준 연봉은 50만달러다.
2009년 메이저리그 신인 드래프트에서 애틀란타 브레이브스의 3라운드 지명을 받은 헤일은 빅리그 통산 70경기 10승 10패 평균자책점 4.49를 기록했다.
헤일은 22일 불펜 피칭을 실시한 후 오는 24일 오후 6시30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KIA 타이거즈와의 홈경기를 통해 데뷔전을 치른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