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레알마드리드 승률 겨우 53%…우승확률 9% 굴욕

기사입력 2019-01-04 09:36 l 최종수정 2019-01-04 10:18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레알마드리드가 사상 첫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연패 달성 클럽이라는 명성에 걸맞지 않은 이번 시즌을 보내고 있다. 리그 승률이 50%대 초반으로 떨어지면서 우승 가능성도 10% 미만으로 추락했다.
스페인의 에스타디오 데라세라미카에서는 4일(한국시간) 비야레알과 레알마드리드의 2018-19시즌 스페인 라리가 17라운드 경기가 열렸다. 원정팀 레알마드리드는 홈팀 비야레알과 2-2로 비겼다.
레알마드리드는 승점 30으로 챔피언스리그 본선 32강 직행권이 주어지는 라리가 4위는 유지하고 있다.
레알마드리드 골키퍼 이하 선수들이 비야레알 원정 실점 후 의기소침한 모습. 사진(스페인 비야레알)=AFPBBNews=News1
↑ 레알마드리드 골키퍼 이하 선수들이 비야레알 원정 실점 후 의기소침한 모습. 사진(스페인 비야레알)=AFPBBNews=News1
최소한의 체면치레는 하고 있지만 9승 3무 5패 승률 52.9%라는 리그 성적은 지난 시즌까지 유럽 최강으로 군림한 팀의 명성과는 어울리지 않는다.
스포츠방송 ESPN이 자체 알고리즘 ‘사커 파워 인덱스’로 계산하여 공개한 자료를 보면 레알마드리드는 비야레알전 무승부로 라리가 제패 확률이 9%밖에 안 된다고 분석됐다.
4위라는 현재 성적도 원래 실력과는 거리가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사커 파워 인덱스’에 따르면 레알마드리드 선수단의 2018-19시즌 종합전력은 라리가에서 2번째로 좋다.
레알마드리드 등 2018-19 스페인 라리가 전력평가 및 성적 예상
↑ 레알마드리드 등 2018-19 스페인 라리가 전력평가 및 성적 예상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