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명공주 화정, 궐 밖 광해군 소문 듣고 충격…‘모두 임해군처럼 죽을 것’

기사입력 2015-04-21 10:42

정명공주 화정, 궐 밖 광해군 소문 듣고 ‘충격’…‘정명공주와 영창대군 모두 임해군처럼 죽을 것’

정명공주 화정, 광해군 살해 위협 소문듣고 충격

정명공주 화정 정명공주 화정 정명공주 화정

정명공주 화정, 궐 밖 광해군 소문 듣고 ‘충격’…‘정명공주와 영창대군 모두 임해군처럼 죽을 것’

‘화정’ 정찬비가 차승원의 소문을 듣고 놀라움을 표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새 월화드라마 ‘화정’에서 정명공주(정찬비 분)가 궁궐을 나서 백성들의 삶을 구경하던 중 우연히 임해군(최종환 분)과 관련된 이야기를 듣게 됐다.

이날 정명공주는 주막에서 끼니를 해결하던 중 우연히 사내 두 명이 하는 이야기를 듣게 된다. 그 이야기는 다름 아닌 임해군의 죽음과 관련된 이야기였다.

사진=화정 캡처
↑ 사진=화정 캡처
사내들은 임해군의 죽음이 광해군(차승원 분)과 연관이 있다며 곧 이어 정명공주와 영창대군(전진서 분) 또한 머지않아 그리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정명공주는 충격에 빠졌다.

이어 정명공주는

이야기를 한 사내들에게 임해군과 관련해 되물었다. 이후 다시 한 번 광해군이 자신과 영창대군을 해하려 한다는 소문이 파다하다는 것을 알게 된 정명공주는 큰 충격에 휩싸였다.

한편, ‘화정’은 고귀한 신분인 공주로 태어났으나 권력 투쟁 속에서 죽은 사람으로 위장한 채 살아간 정명공주의 삶을 다룬 드라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