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역도요정 김복주’ 남주혁·이성경, 종영소감…“행복했다”

기사입력 2017-01-11 11:30

[MBN스타 김솔지 인턴기자] 배우 이성경과 남주혁이 MBC 수목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이하 ‘역도요정’) 마지막 촬영을 마치며 소속사를 통해 11일 소감을 남겼다.

이성경은 “‘역도요정’은 정신없이 바쁜 스케줄에도 촬영할수록 더 힘을 얻고 스스로 힐링이 된 작품”이라고 말했다.



그는 “모든 순간이 살아 움직이듯 생생하게 기억난다”며 “동료애를 넘어 현장에 계신 분들 모두 가족 같았다. 모두의 순수한 사랑과 열정이 흘러 넘쳤다”고 털어놨다.

또한 “편하게 연기할 수 있도록 대본 써준 작가, 더 힐링할 수 있는 현장을 만들어준 감독과 스태프 여러분께 감사한다. 복주라는 이름으로 함께할 수 있어 정말 과분하고 행복했다”고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남주혁 역시 그 어느 때보다 남다른 감회를 밝혔다. 그는 “언제 어디에서 다시 이 정도로 행복하게 연기할 수 있을까 싶을만큼 즐겁게 촬영했다”며 “준형을 만나서 행복했다. 마지막 대본을 받았을 때는 이제 끝이란 생각에 너무 감정이입이 돼 슬프더라”고 작품에 애정을 보였다.

그는 마지막으로 “모든 촬영이 재미있고 애틋하고 특별했다. 준형이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의 응원 덕분에 힘내서 끝까지 잘 마무리할 수 있었던 것 같다. 정말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이성경과 남주혁은 ‘역도요정’에서 각각 사랑스러운 복블리 김복주와 장난기 넘치는 수영부 훈남 정준형 역을 맡아 열연했다.

한편 ‘역도요정 김복주’는 이날 밤 10시, 16회를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오늘의 이슈] '한밤' 홍상수, 신작 촬영서 김민희 포착…네 번째 손가락 반지 의미는?

[오늘의 포토] 유해진-현빈 '믿고 보는 두 배우'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 키워드 뉴스
  • 투데이 핫클릭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