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TV시청률] ‘황금빛 내 인생’, 시청률 37.8%로 하락…정상은 지켰다

기사입력 2018-01-14 09:56

‘황금빛 내 인생’ 포스터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 ‘황금빛 내 인생’ 포스터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MBN스타 신미래 기자] ‘황금빛 내 인생’의 시청률이 하락했으나 주말드라마 1위 자리를 지켜냈다.

14일 오전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은 37.8%(전국가구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 36회가 기록한 42.8% 보다 5%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황금빛 내 인생’은 주말드라마의 정상을 지켰다.

이날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에서는 최도경(박시후 분)이 서지안(신혜선 분)에게 "그만하자"며 작별

을 고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도경이 “결혼하고 싶다”고 말했으나 서지안은 “해성가 아들이라서 싫다”고 차갑게 말하고 그를 남겨둔 채 자리를 떠났다.

방송 말미 최도경이 “서지안 때문에 해성가 최도경을 포기할 수는 없다. 마지막으로 물을게. 나 잡아”라고 했으나 서지안은 끝내 손을 놓았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