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훈남정음’ 남궁민, 무심한 듯 자상한 츤데레 매력…新 여심 사냥꾼

기사입력 2018-06-15 11:35

‘훈남정음’ 남궁민 사진=훈남정음 방송 캡처
↑ ‘훈남정음’ 남궁민 사진=훈남정음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남궁민이 새로운 여심 스틸러에 등극했다.

SBS 수목드라마 ‘훈남정음’에서 강훈남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남궁민이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며 여심 사냥에 나서고 있는 것.

지난 14일 방송에선 정음(황정음 분)에게 빠져들기 시작한 훈남의 모습이 그려졌다. 훈남은 준수(최태준 분)와 정음의 다정한 모습에 유치한 질투를 하는가 하면, 정음에게 “딴 놈 주지 마라. 이건 내 꺼다”라며 자신의 스카프를 매주는 등 무심한 듯 자상한 츤데레 매력으로 안방극장에 달달함과 설렘을 선사했다.

특히 김소울(김광규 분)을 찾던 중 정음이 트라우마 때문에 힘들어하자 “나만 봐”라며 정음을 다정하게 안아주는 모습은 훈남이 연애 지존임을 다시 한 번 깨닫게 만든 대목.

이후 공작소에서 몰래 데이트를 하다 양코치와 육룡를 피해 정음과 함께 숨은 훈남은 끝내 자신의 감정을 깨달은 듯 그녀에게 키스, 이전과는 다른 감정이 담긴 스킨십으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달달함의 끝을 보였다.

이처럼 남궁민은 특유의 세심한 연기로 연애 지존 강

훈남을 완벽 소화하고 있다는 평. 남궁민은 남자다움과 아이 같은 순수함을 오가는 캐릭터를 자유자재로 표현하며 시청자들을 훈남의 매력에 빠지게 만들었다.

한편 방송 말미 훈남과 같이 살았었다고 주장하는 의문의 여인이 등장하면서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유발한 ‘훈남정음’은 매주 수, 목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