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 혼자 산다’ 한혜진, 일일 미장원 오픈...어머니 염색 도전

기사입력 2018-07-13 15:11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한혜진이 모델이 아닌 헤어 디자이너로 변신한다.
오늘(13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연출 황지영, 임 찬)에서는 여름을 맞아 강원도 홍천에 있는 어머니 집을 오랜만에 찾은 한혜진이 어머니의 새치 염색을 해주기 위해 염색약을 준비, 효녀미(美)를 제대로 발산한다.
또한 스타일에 일가견 있는 국내 톱모델 한혜진이기에 그의 일일 헤어 디자이너 도전이 눈길을 끈다. 그는 염색에 앞서 은근한 자신감을 내비쳤다고 해 실력에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는 상황.
그러나 어머니는 재료파악에서부터 준비까지 서툰 모습을 보이는 한혜진의 모습에 깊은 불신을 드러냈다는 후문. 본격적인 염색이 시작된 후, 시술보다 말이 앞서는(?) 그녀의 손길에 보다 못한 어머니는 급기야 염색 빗을 빼앗다고. 이에 당황한 한혜진이 염색을 무사히 끝낼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혜진은 어머니에 대해 “든든한 조력자이자 롤모델”라고 말하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다. 친한 친구처럼 편안하고 유쾌한 두 모녀의 특별한 케미스트리가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물들일 예정이다. 오늘(13일) 밤 11시 10분 방송.
bmk221@mkinternet.com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