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임성빈 아버지 “며느리 신다은, 눈빛만으로 소통 되는 존재”(동상이몽2)

기사입력 2018-07-17 14:18

임성빈 아버지 사진=동상이몽2 방송 캡처
↑ 임성빈 아버지 사진=동상이몽2 방송 캡처
임성빈 아버지가 며느리 신다은에게 아낌없는 애정을 보였다.

지난 16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임성빈의 아버지 임철순 화백의 화실을 찾은 배우 신다은, 임성빈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신다은은 시아버지에게 “아빠”라고 부르며 애교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임철순 화백 역시 아들 임성빈보다 며느리 신다은의 편을 들며 며느리를 향한 아낌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신다은에 대해 “눈빛만으로 소통이 될 수 있는 존재”라며 ‘며느리 사랑꾼’의 면모를 보였다.

그러다 갑자기 신다은은 “아빠 그런데 처음에 저 안 좋아하셨다면서요”라고 말해 임철순 화백을 당황케 했다. 임성빈

또한 “맞다. 안 좋아했다. 예술가는 다 돌아이라고 했었다”라고 거들었다.

이에 임철순 화백은 “예술가는 몰입하는 형태가 많다 보니까 자유롭다. 그런 면이 걱정 된 거다. 그런데 다은이를 보니까 반듯했다. 예술에 몰입하는 걸 약간은 포기하고 현실에서 예술을 취하는 형태였다”며 신다은을 칭찬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