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너도 인간이니` 서강준X공승연 종영소감 "사랑과 공감에 감사"

기사입력 2018-08-07 15:1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원 인턴기자]
배우 서강준과 공승연이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 종영을 앞두고 소감을 밝혔다.
오늘(7일) 밤 최종회가 방송되는 KBS2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극본 조정주, 연출 차영훈)에서 각각 인공지능 로봇 남신Ⅲ와 인간 남신 역을 연기한 서강준과 강소봉 역을 연기한 공승연은 종영을 앞두고 시청자들을 향한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남신Ⅲ와 남신, 그리고 이들이 서로를 따라 하는 연기까지 사실상 1인 4역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매회 호평의 중심에 선 서강준은 “어느덧 ‘너도 인간이니’가 마지막을 앞두고 있다”며 “아직 조금은 생소한 A.I.라는 소재로 1인 2역을 하게 되었을 때, 설렘과 동시에 두려운 마음도 컸던 첫 촬영이 기억난다”고 회상했다.
이어 “촬영하는 동안 저를 포함한 스태프분들과 배우분들이 함께 힘을 모아 소중한 장면들을 만들어가던 나날들을 생각하면, 벌써 마지막을 앞두고 있다는 사실이 아쉽기도 하다”며 “그동안 ‘너도 인간이니’라는 작품과 남신Ⅲ, 남신을 사랑해주시고 공감해주셨던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더했다.
서강준과 호흡한 공승연은 "남신Ⅲ를 만난 뒤 돈보다 소중한 것들을 배우고, 누군가를 위해 목숨까지 바칠 수 있는 사람으로 거듭나는 강소봉 역을 완벽히 소화한 공승연은 “‘너도 인간이니’가 많은 관심과 사랑 속에 종영을 하게 되었다. 촬영을 하던 작년 여름부터 방송을 하는 올해 여름까지 행복하게 지냈기에 종영 소식이 아쉽다”고 전했다.
이어 “‘너도 인간이니’를 떠나보내면서 소봉 앓이를 할 것 같은데, 여러분도 같이 해주

시면 좋을 것 같다”는 귀여운 바람과 함께 “그동안 ‘너도 인간이니’를 시청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는 감사 인사를 남겼다.
한편 ‘너도 인간이니’ 최종회는 7일 오후 10시 KBS2에서 방송된다.
jwthe1104@mkinternet.com
사진제공 | 너도 인간이니 문전사, 몬스터유니온[ⓒ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