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내딸남4` 쥬얼리 출신 하주연父 하재영, 데뷔 44년만에 첫 예능 출연

기사입력 2018-10-14 16:1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배우 하재영이 쥬얼리 출신 딸 주연과 함께 ‘내 딸의 남자들4’에 출연한다.
14일 밤 첫 방송되는 E채널 ‘내 딸의 남자들’에 예능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연기파 배우 아빠들이 대거 출연한다. 평균나이 61세, 배우 경력 도합 128년인 배우 송기윤, 하재영, 안정훈이 그 주인공이다.
특히 ‘천국의 계단’에서 MC 신현준의 양아버지로 출연한 배우 하재영은 연기경력 44년 만에 처음으로 예능 출연을 결심했다. 오로지 딸의 연애가 궁금해 출연을 결심한 하재영은 첫 예능 출연에 카메라 위치를 물어보거나 연신 물을 마시는 등 ‘예능 초보’의 모습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하재영은 걸그룹 쥬얼리 출신인 딸 하주연의 연애사에 대해서는 잘 모른다고 하면서도 “남자가 집 앞까지 데려다준 것을 본 적이 있다”는 사이다 발언으로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다는 후문이다.
4인 4색 딸들의 예측불허 연애반란을 예고한 ‘내 딸의 남자들4’는 14일 일요일 밤 9시 E채널을 통해 첫 방송 된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