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준, `13일의 금요일` 출연 확정…프로파일러 변신

기사입력 2018-11-13 17:3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배우 김준이 영화 ‘13일의 금요일 : 음모론의 시작’ 출연을 확정,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한다.
영화 ‘13일의 금요일 : 음모론의 시작’(오인천감독 영화맞춤제작)은 13일의 금요일마다 이해할 수 없는 강력 사건이 발생하고, 프로파일러 ‘김필립’이 여형사 ‘윤청하’와 함께 진실을 쫓게 되면서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13일의 금요일의 관계가 드러나는 미스터리 스릴러.
극중 김준은 지성미와 유머를 겸비한 뇌섹남 프로파일러 ‘김필립’으로 분해 뛰어난 기억력과 추리력으로 사건의 숨겨진 진실에 접근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 한 때 잘나가던 프로파일러였으나 한 순간

의 실수로 현장에서 밀려난 인물로, 극에 흥미를 더할 예정이다.
2014년 영화 ‘소녀괴담’으로 데뷔한 이래 매년 독특한 장르 영화를 만들며 국내외 유명 영화제에서 ‘장르 스페셜리스트’로 주목받고 있는 오인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13일의 금요일 : 음모론의 시작’은 13일 크랭크인 하여 내년 상반기 공개될 예정이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