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도시어부’ 이경규 “이태곤과 나는 악연, 내 옆으로 오지마”

기사입력 2018-12-13 23:05

도시어부 이경규 이태곤 사진=도시어부
↑ 도시어부 이경규 이태곤 사진=도시어부
[MBN스타 손진아 기자] ‘도시어부’ 이경규가 이태곤에게 으름장을 놨다.

13일 오후 방송되는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이경규와 이태곤의 애증의 브로맨스가 펼쳐진다.

지난 울릉도에서 처절하게 참패했던 참돔 리벤지에 재도전한 도시어부들은 자신을 울릉도로 초대했던 박진철 낚시 프로의 명예회복을 위해 대물참돔 사냥에 나서고,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이태곤과 도시어부들은 박진철 프로를 따라 참돔 64cm 이상을 낚기 위해 전남 거문도로 떠난다.

이태곤과 이경규는 선상 위에서는 물론 저녁식사 때까지 시종일관 티격태격하며 애증의 모습을 보이고 서로에게 입질이 오면 상대방이 더 큰 참돔을

잡을까 노심초사하며 경계를 놓치지 않는다.

급기야 이경규는 이태곤에게 몸을 기댄 채 “태곤이와 나는 악연이다. 이태곤 너 앞으로 내 옆으로 오지마. 식사 때도 떨어져 앉아”라며 으름장을 놓은 것.

이에 이태곤은 “지금 형이 나한테 기대고 있잖아”라고 답하며 묘한 긴장감으로 현장을 술렁이게 한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