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나리’ 이현승, 친구들 출산 경험담에 "난 자연분만 의지 없어. 진통 걱정"

기사입력 2019-01-17 21:31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이현승이 동료들을 집으로 초대했다.
17일 방송된 MBC 교양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이현승이 동료 아나운서와 리포터를 집으로 초대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현승은 동료 아나운서와 리포터들을 집으로 초대해 그동안 궁금했던 점들을 물었다. 특히 친구들으 출산 방법부터 출산 이후의 몸 관리 등 경험담을 털어놨다.
이현승의 친구 김난영은 "수술 날짜를 잡고 들어갔다가 자연분만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최현상이 "본인의 의지가 있었냐"고 묻자 이현승은 "의지가 엄청난 애였다"고 덧붙였다. 이때 최현상은 "그러니까 이게 의지가 중요하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현승은 친구의 진통 경험담을 듣고 "나는 (자연분만) 의지가 없다. 나도 3박 4일 동안 진통을 느끼다가 제왕절개를 하게 될까 봐 걱정된다"고 걱정을

내비쳤다.
또한 만삭의 이현승은 "다음 주가 시아버님 생신"이라고 걱정했다. 이에 최현상도"밖에 나가 사먹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현승은 "시어머니 생신 때 별 거 안 했는데 힘들더라"고 어려움을 토로했다.
이에 기혼인 박지윤은 "나는 밖에서 먹거나 여행 보내드렸다"고 답했다. 이에 이현승은 "여행을 보내드렸구나"라고 말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