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북] '자전거, 스마트폰으로 탄다'

기사입력 2012-11-02 17:47 l 최종수정 2012-11-03 09:36

【 앵커멘트 】
스마트폰 진화의 끝은 어디일까요?
대구의 한 대학 학생들이 스마트폰 앱을 접목한 자전거 시스템을 직접 만들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심우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대학교 2학년인 이태현 씨, 학교에 오면 늘 자전거를 이용합니다.

스마트폰을 자전거에 대자 잠금장치가 해제돼 손쉽게 자전거를 탈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애플리케이션을 연동한 무인 자전거 대여 시스템 덕분입니다.

▶ 인터뷰 : 이태현 / 대구대학교 스포츠 레저학과
- "스마트폰과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서 누구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은 것 같습니다. 특히 그린 마일리지 제도를 도입해서 학생들에게 장학금 혜택을…."

스마트폰 QR 코드 카메라를 자전거 QR 코드에 대면 자동으로 잠금장치가 작동하게 만든 겁니다.

▶ 스탠딩 : 심우영 / 기자
- "제가 지금 탄 것이 QR 코드가 부착된 자전거입니다. 교내 20곳에 180대가 비치돼 있습니다."

특히 QR 코드 앱은 학생들이 직접 만들었습니다.

▶ 인터뷰 : 이지미 / 대구대학교 정보통신공학과
- "장거리를 이동하는 학생들을 위해서 저희가 간단하고 편하게 자전거 무인대여를 해주려고 애플리케이션을 만든 계기가 되었고요."

이 학교에는 4km의 자전거 전용 도로와 교육장까지 있습니다.

▶ 인터뷰 : 권웅동 / 대구대학교 스포츠 레저학과 교수
- "일반 자전거 교육센터를 만들어서 교육할 수 있는 곳을 만들었다는 것입니다. 단지 대학생들만이 아니라 지역의 누구든지 와서 교육을 받을 수 있는…."

학생들 스스로 자전거 이용에 앞장서면서 캠퍼스 내 교통사고도 줄어드는 효과도 거두고 있습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 simwy2@mbn.co.kr ]
영상취재 : 백재민 기자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