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리그 빅매치 전북-서울 예매 시작

기사입력 2017-03-20 12:41 l 최종수정 2017-03-20 12:46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우승팀 전북 현대와 K리그 클래식 챔프 FC 서울의 맞대결 입장권 예매가 21일 정오 시작된다.
2017 K리그 클래식 4라운드 전북-서울은 4월2일 오후 3시부터 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다. 예매는 인터파크에서 경기 당일 오전 11시까지 가능하다. 시즌회원권 소지자를 제외한 1만5000석이 판매대상이다.
컵 대회 포함 최근 5경기 상대전적은 전북이 3승 2패로 앞선다. 그러나 ‘2패’가 바로 서울의 2연승이다.
전북-서울 2016 K리그 클래식 경기 모습.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전북-서울 2016 K리그 클래식 경기 모습.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