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LPGA] 박인비, 두산 매치플레이 첫날 이선화에 승리

기사입력 2017-05-17 19:08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박인비(29·KB금융그룹)가 역시 자신의 이름값을 충분히 보여줬다.
박인비는 17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골프클럽(파72·6277야드)에서 열린 2017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10회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총상금 7억원, 우승상금 1억7500만원) 첫날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이선화한테 완승을 거뒀다. 5홀을 남기고 6홀 차로 앞서 경기는 싱겁게 끝났다. 1번홀과 2번홀에서 연이어 버디를 잡으며 앞서나갔고, 13번홀까지 한 번도 지지 않았다.
두산 매치플레이는 올해부터 4명씩 16개 조로 나뉘어 3일 동안 조별리그를 통해 각 조 1위가 16강전에 진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박인비는 첫날 이선화를 만나 1, 2, 4번 홀에서 버디를 연달아 잡아내 승기를 가져왔고, 6번 홀과 12번 홀에서 버디를 추가, 일찌감치 승리를 확정지었다.
박인비가 17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골프클럽에서 열린 제10회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첫날 조별리그 첫 경기를 펼치고 있다. 사진=KLPGA 제공
↑ 박인비가 17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골프클럽에서 열린 제10회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첫날 조별리그 첫 경기를 펼치고 있다. 사진=KLPGA 제공
박인비와 함께 장수연(2&1 승), 김민선(3&1 승), 고진영(1업 승), 김해림(2업 승), 조정민(3&2 승), 정희원(5&4 승), 오지현(3&2 승), 박민지(6&5 승), 이정은6(3&1 승), 김지영2(2&1 승)가 1라운드를 승리로 장식했다.
지난해 삼다수 마스터스 이후 9개월 만에 국내 투

어에 출전한 박인비는 국내 투어 첫 우승을 노리고 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메이저 대회 7승을 포함해 18승을 올리고, 2016 리우올림픽 금메달까지 따내며 ‘골든 슬램’을 달성한 박인비이지만 아직 국내 투어 대회와는 우승 인연이 없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