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무리뉴, 즐라탄과 재계약 논의…탄력 받는 맨유 복귀

기사입력 2017-08-12 15: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공격수 즐라탄 이브라모비치(36)의 인연이 더 이어질까. 일단은 긍정적 전망이 우세하다.
11일 맨유는 구단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주세 무리뉴 맨유 감독의 말을 전했다. 무리뉴 감독은 이 자리에서 “즐라탄은 아직 만족하지 못했을 것이다. 복귀에 대한 이야기도 나누는 중”라고 사실을 확인해줬다. 다만 “당장은 (즐라탄에게) 회복이 더 중요하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즐라탄은 지난 4월20일 유로파리그 8강 2차전 안더레흐트와 홈경기 중 오른쪽 무릎 십자인대 파열 부상을 당해 수술을 받고 현재 재활 중이다.
즐라탄이 맨유와 재계약할 확률이 높아지는 분위기다. 사진=AFPBBNews=News1
↑ 즐라탄이 맨유와 재계약할 확률이 높아지는 분위기다. 사진=AFPBBNews=News1
결국 즐라탄과 맨유는 더 이상의 계약을 연장하지 않았으나 서로 더 보여줄 것이 있기에 아쉬움이 남겨진 상황.

맨유가 루카쿠를 영입해 공격진을 강화했지만 즐라탄의 역할은 또 다를 수 있다는 전망이다.
한편 12일 영국 언론 BBC에서도 “무리뉴가 즐라탄과의 계약을 위해 선수 측과 논의를 하는 중”라고 보도했다. 즐라탄의 맨유 복귀가 점점 힘을 얻는 형국이다.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