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장수연, 4R 역전드라마로 KLPGA투어 정상 등극

기사입력 2017-09-10 18:46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장수연(23·롯데)이 생애 처음으로 KLPGA투어 정상에 올랐다.
장수연은 10일 가평 베네스트 골프클럽에서 열린 이수그룹 제39회 KLPGA 챔피언십 4라운드에서 최종합계 19언더파 169타로 정상을 차지했다. 전날(9일)까지 선두를 달리던 장하나를 제치고 거둔 성과.
장수연은 4라운드 시작 전에만해도 선두 장하나에 6타나 뒤진 공동 3위에 불과했다. 하지만 역전의 여왕이라는 수식어답게 드라마를 써냈다. 장수연은 버디 6개를 기록하며 8타를 줄여 역전에 성공했다. 장하나는 4타차 2위로 내려갔다.
장수연(사진)이 KLPGA챔피언십서 막판 역전드라마로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KLPGA 제공
↑ 장수연(사진)이 KLPGA챔피언십서 막판 역전드라마로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KLPGA 제공
이로써 장수연은

시즌 첫 승이자 통산 3승째를 따냈다. 지난해에도 두 번이나 막판 역전극으로 우승을 차지했는데 올 시즌 역시 비슷한 역전드라마로 정상에 등극했다.
한편 3라운드까지 선두를 달리던 장하나는 2위로 대회를 마쳤고 허윤경이 14언더파 274타로 3위가 됐다.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