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FA컵 4강 대진 확정…부산-수원·울산-목포시청

기사입력 2017-09-14 07:37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FA컵 4강 대진 확정으로 9월 27일 및 10월 25일 경기에 임할 팀들이 정해졌다.
FA컵 4강 대진이 13일 추첨을 통하여 확정됐다. 울산 현대는 9월 27일 목포시청, 부산 아이파크는 10월 25일 수원 삼성과 홈경기를 치른다.
울산과 수원은 K리그 클래식(1부리그) 팀이다. 울산은 1998년, 수원은 2002·2009·2010·2016년 FA컵을 우승했다. K리그 챌린지(2부리그)의 부산 아이파크는 2004년 FA컵 정상에 올랐다.
FA컵 4강 대진 확정 후 기념촬영에 응하는 감독 및 선수.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 FA컵 4강 대진 확정 후 기념촬영에 응하는 감독 및 선수.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목포시청은 내셔널리그(3부) 소속이다. 2011년 전국체전 동메달이 공식대회 최고성적.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