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안기부 불법 도감청 폭로 김기삼씨 미국 망명

기사입력 2008-04-17 01:10 l 최종수정 2008-04-17 01:10

국가안전기획부의 불법 도감청 의혹을 제기했던 전 국가정보원 직원 김기삼씨에 대해 미 법원이 정치적 망명을 허용했습니다.
김씨를 변호했던 재닛 힌쇼우 토머스는 언론사 전화통화에서 김씨가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이민법원으로부터 정치적 망명을 허용받았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김씨는 김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로비

의혹을 제기한 뒤 미국에 체류해 오다가 지난 2003년 12월 미국에 정치적 망명을 신청했습니다.
김씨는 또 2005년에는 김영삼 전 대통령 시절 안기부가 불법도청팀인 '미림팀'을 조직해 사회 유력인사들을 대상으로 불법 도감청을 실시했다고 폭로해 엄청난 파장을 일으켰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