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아우크스부르크 구자철, 시즌 첫 골…승리 이끌다

기사입력 2018-01-14 09:58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구자철(29·아우크스부르크)이 시즌 첫 골을 기록하며 팀에 승리를 안겼다.
아우크스부르크는 14일(한국시간)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WWK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18시즌 분데스리가 18라운드 함부르크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선발 출전한 구자철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1골을 기록했다. 구자철은 프란시스코 다실바 카이우비, 미하엘 그레고리치와 함께 오른쪽 측면에 자리했다. 그는 경기내내 함부르크를 압박했다.
구자철이 결승골을 터뜨리며 팀에 승리를 안겼다. 사진=AFPBBNEWS=News1
↑ 구자철이 결승골을 터뜨리며 팀에 승리를 안겼다. 사진=AFPBBNEWS=News1
0-0인 전반 45분에 첫 골을 넣었다. 구자철은 카이우비가 왼쪽

측면에서 올려준 크로스를 페널티 지역에서 헤딩슛으로 연결해 골문을 갈랐다. 구자철의 득점 이후 더 이상 골이 터지지 않으면서 경기는 아우크스부르크의 승리로 끝이 났다.
아우크스부르크는 7승 6무 5패 승점 27점을 기록하며 7위가 됐다. 4경기 만에 거둔 승리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