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문경찬 3이닝 무실점…KIA, 라쿠텐과의 연습경기서 패

기사입력 2018-02-14 17: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KIA 타이거즈가 라쿠텐 골든이글스와의 연습경기에서 패했다.
KIA는 14일 일본 오키나와 킨 구장에서 열린 라쿠텐과의 첫 번째 연습경기에서 3-5로 졌다.
5회까지 0의 균형을 유지하다 6회말에 2점을 내준 KIA는 7회초 3점을 기록하며 역전했다. 하지만 8,9회 추가 실점하며 역전을 허용했다.
KIA 타이거즈가 첫 번째 연습경기에서 패했다. 사진=김영구 기자
↑ KIA 타이거즈가 첫 번째 연습경기에서 패했다. 사진=김영구 기자
비록 패했지만, 소득은 컸다. 영건들과 기대주들이 선전했다. 첫 번째 투수로 나선 문경찬(26)이 3이닝 2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호투를 펼쳤다. 투구수는 35개.
속구의 최고구속은 143km까지 나왔다. 문경찬은 국군체육부대(상무) 제대 후 KIA에 복귀한 투수다.
이어 유승철이 2이닝 2탈삼진 무실점을 기

록했고 김윤동과 홍건희가 각각 2이닝 2실점, 2이닝 3실점(2자책)을 올렸다.
이날 KIA는 6안타를 기록했다. 이영욱 나지완 최정민 백용환 김민식 한승택 최원준이 때렸다.
KIA는 15일 오키나와 차탄 구장에서 주니치 드래건즈와 두 번째 연습경기를 치른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