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BL, ‘사전 접촉 의혹’ 김종규 관련 재정위 16일 개최

기사입력 2019-05-15 17:32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프로농구연맹(KBL)이 5월 16일 오후 2시 논현동 KBL센터에서 재정위원회를 개최한다. LG 세이커스와 협상이 결렬된 FA 김종규의 사전 접촉 의혹이 안건이다.
KBL은 2019 FA 원소속 구단 협상 마감일인 15일 LG 구단으로 부터 사전 담합 진상조사 요청을 받았다. 이에 따라 후속 재정위를 열고 심의에 나선다.
최대어로 꼽히는 김종규는 시장에 나왔지만 공시가 보류된 상태. 김종규는 LG로부터 연봉 9억 6000만원, 인센티브 2억 4000만원 등 첫해 보수 총액 12억원에 5년간 계약 제의를 받았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LG 구단 측은 김종규가 타구단과 사전 접촉을 한 정황을 의심하고 있다.
FA 김종규(사진)의 원소속팀 이외 사전접촉 의혹에 대해 KBL이 16일 오후 2시 재정위를 개최한다. 사진=MK스포츠 DB
↑ FA 김종규(사진)의 원소속팀 이외 사전접촉 의혹에 대해 KBL이 16일 오후 2시 재정위를 개최한다. 사진=MK스포츠 DB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