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로페즈 29점` 밀워키, 토론토에 1차전 승리

기사입력 2019-05-16 12:02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알링턴) 김재호 특파원
미국프로농구(NBA) 동부컨퍼런스 결승에서 밀워키 벅스가 먼저 웃었다.
밀워키는 16일(한국시간) 피저브 포룸에서 열린 토론토 랩터스와의 시리즈 첫 경기에서 108-100으로 이겼다.
29득점 11리바운드를 기록한 브룩 로페즈의 활약이 결정적이었다. 그는 2분 20초를 남기고 덩크슛을 터트려 101-100으로 승부를 뒤집었고, 1분 55초를 남기고는 3점슛을 넣어 격차를 벌렸다. 1분 39초를 남기고는 카와이 레너드의 레이업슛을 블록했다.
밀워키가 로페즈의 활약을 앞세워 1차전을 가져갔다. 사진(美 밀워키)=ⓒAFPBBNews = News1
↑ 밀워키가 로페즈의 활약을 앞세워 1차전을 가져갔다. 사진(美 밀워키)=ⓒAFPBBNews = News1
야니스 안테토쿤포가 24득점 14리바운드, 크리스 미들턴이 11득점 11리바운드로 나란히 더블 더블을 기록했다. 니콜라 미로티치도 13득점을 올렸다.
토론토

는 마지막 3분 30초동안 100득점에 묶였다. 카와이 레너드, 대니 그린, 카일 라우리 등이 연달아 슈팅을 던졌지만, 림을 외면했다.
레너드가 31득점, 카일 라우리가 30득점, 파스칼 시아캄이 15득점, 마크 가솔이 6득점 12리바운드 5어시스트를 기록했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