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PGA-휴온스,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서 조성된 기부금 전달

기사입력 2019-08-14 18:38 l 최종수정 2019-08-14 18:47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사)한국프로골프협회(이하 KPGA)와 ㈜휴온스글로벌(이하 휴온스)이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서 조성된 기부금을 (재)수도권매립지주민지원 미래복지재단(이하 미래복지재단)에 출연했다.
14일 경기 성남시에 위치한 KPGA 빌딩 10층에서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서 휴온스의 이진석 상무,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 챔피언 전가람(24·볼빅)은 지난 5월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에 출전한 선수들의 상금 3%와 애장품 경매 금액을 합친 2100만원을 미래복지재단의 황향미 원장에게 전달했다.
2018년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에서 모아진 기부금을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하며 나눔 가치를 실현했던 휴온스와 KPGA는 올해도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을 통한 사회 공헌 활동 방안에 대해 논의해왔고 이번 기부금 전달식은 그 일환으로 이루어졌다.
기부금 전달 행사에 참석한 남영우, KPGA 양휘부 회장, 전가람, 미래복지재단 황향미 원장, 휴온스 이진석 상무, 드림파크CC 박광칠 본부장(좌로부터). 사진=KPGA 제공
↑ 기부금 전달 행사에 참석한 남영우, KPGA 양휘부 회장, 전가람, 미래복지재단 황향미 원장, 휴온스 이진석 상무, 드림파크CC 박광칠 본부장(좌로부터). 사진=KPGA 제공
이날 선수들을 대표해 참석한 전가람은 “골프 대회를 통해 따뜻한 나눔을 실천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 2년 연속으로 이 같은 기회를 만들어 준 휴온스 관계자 분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골프를 매개로 한 나눔 문화 확산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것”이라고 힘줘 말했다.
한편 미래복지재단은 2012년 설립됐으며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이 진행된 인천 서구 소재의 드림파크 컨트리클럽이 위치한 수도권 매립지 내 지역 주민들의 복리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만들어진 비영리 환경 복지 단체다.
미래복지재단 황향미 원장은 “기부에 뜻을 모아준 휴온스와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기부금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잘 전달돼 소중하게 쓰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8년 KPGA 코리안투어의 타이틀 스폰서로 나서며 KPGA와 연을 맺은 휴온스는 1965년 설립된 제약 전문 기업으로 주사제, 점안제, 웰빙의약품, 건강기능식품, 의료기기 등으로 사업 다각화를 추진해 독보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전세계 50여개국에 진출, 국산 제약 기업

의 위상을 드높이며 ‘글로벌 토탈 헬스케어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2018년에 이어 올해도 국내 유일의 프로암 정규 대회인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을 개최해 골프 팬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고 KPGA 코리안투어의 흥행을 선도하고 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