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GM대우 7월 판매 현대차 추월...1위 '기염'

기사입력 2006-08-01 15:22 l 최종수정 2006-08-01 1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GM대우가 지난달 자동차 판매에서 사상처음으로 현대자동차를 추월했습니다.
GM대우는 첫번째 SUV인 윈스톰 판매가 급증한 반면, 현대차는 장기간 파업으로 생산에 차질을 빚었기 때문입니다.
김성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GM대우는 달리고 현대차는 걸어가고 있다."

지난달 판매실적에 따른 업체간 명암입니다.

GM대우는 지난달 모두 13만 6천여대를 팔아 사상 최대 판매량을 기록했습니다.

이 수치는 전달인 6월 보다 7.8%,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서는 48%나 늘어난 것입니다.

지난달 1일 출시된 GM대우의 첫번째 SUV '윈스톰'이 3천대 가까이 팔린 데 따른 것입니다.

부동의 1위였던 현대차는 지난달 판매가 12만8천여대에 그쳐 GM대우 보다 뒤지는 최악의 결과가 나왔습니다.

내수 시장점유율도 32.7%로 98년 17.6% 이후 8년만에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이같은 판매 부진은 무엇보다 장기간 파업으로 생산에 차질을 빚었기 때문입니다.

반면 파업이 없었던 해외공장의 수출 실적은

7만여대로 35%나 증가했습니다.

기아차 역시 파업에 따른 생산차질을 극복하지 못하며 판매량이 30% 이상 줄었습니다.

이밖에 르노삼성은 1만2천여대로 40% 증가하며 호조세를 이어갔고, 쌍용차는 6천여대에 그쳐 부진을 면치 못했습니다.

mbn뉴스 김성철 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어깨 부딪치자 시민 때리고 도주…잡고 보니 경찰관
  • [백신] 독감 백신 증후군 뭐길래…접종 뒤 사망 원인은?
  • [단독] 서울 한복판에서 필로폰 투약 잇따라…제 발로 신고하기도
  • 강남 학원강사 2만 명 전수조사…수능 앞둔 학원가 술렁
  • [단독] 4차 산업혁명 연수가 와인 농장 방문?…공공기관 혈세 낭비 의혹
  • 추미애 "국민을 기망한 대검"…윤석열 국감서 입장 밝히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