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정부, 대북지원 재개 적극 검토

기사입력 2006-08-04 19:42 l 최종수정 2006-08-04 19: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부가 북한의 수해 복구를 계기로 지원을 재개할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 차원의 대북 지원은 북한 미사일 발사 이후 중단된 상태입니다.
보도에 유상욱 기자입니다.

정부가 북한의 미사일 발사로 중단했던 북한에 대한 쌀과 비료 지원을 재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북한의 수해 피해가 생각보다 심각한데다 대북 지원에 나선 민간 단체와 정치권이 지원을 요청하고 나섰기 때문입니다.

게다가 북측도 정부차원의 지원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져 여론을 의식해 망설이던 정부의 부담을 덜어주고 있습니다.

정부는 대북 수해 지원을 위한 모금을 진행하고 있는 민간단체들이 지원을 요청하면 여기에 참여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중입니다.

정부 당국자는 "다음주부터 지원요청이 올 것으로 보인다"면서 "일종의 긴급구호 성격이기 때문에 정부도 참여하는쪽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정부의 대북지원은 민간이 지원하는 규모에 맞춰 절반씩 담당하는 이른바 '매칭 펀드' 방식으로 이뤄질 전망입니다.

구호품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의약품과 라면을 비롯한 식량, 옷가지 등 생필품으로 구성될

것으로 보입니다.

구호품에 쌀과 비료가 포함될지는 아직 불투명하지만 북한이 절실히 원하는 게 쌀인 만큼 쌀이 지원될 가능성이 큽니다.

정부의 대북 쌀 지원이 이뤄질 경우 얼어붙어 있는 남북관계가 풀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mbn뉴스 유상욱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법원,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금지 가처분 각하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오키나와 미군기지 2곳 봉쇄…공적마스크 제도 폐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