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AWSJ "중국 제조업 투자매력 사라져"

기사입력 2006-08-07 11:47 l 최종수정 2006-08-07 11: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낮은 임금과 땅값을 무기로 전세계 투자 자금을 끌어 들이며 '세계의 공장'으로 부상한 중국 제조업이 최근 생산비용의 빠른 증가세로 외국인들에게 투자처로서의 매력을 상실해가고 있다고 아시안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AWSJ는 중국의 외국인직접투자가 금융부문에서의 일회성 투자 계약을 제외하면 지난해 소폭 감소세로 돌아선 데 이어 올 상반기에도 0.5% 추

가 감소세를 나타냈으며 특히 지난 6월 12%의 급감세를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매년 약 10%의 성장률을 기록하는 중국 경제의 높은 성장세를 감안하면 전체 중국 경제에서 차지하는 실제 외국인 직접 투자 규모는 드러난 수치보다 훨씬 빠르게 줄고 있다는 지적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내년도 최저임금 1.5% 오른 8720원…인상률 역대 최저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