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LPGA, 정일미·이선화 공동 2위

기사입력 2006-09-03 09:32 l 최종수정 2006-09-03 09:32

정일미와 신인왕 후보 이선화가 미국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스테이트팜클래식 3 라운드에서 나란히 선두를 1타차로 뒤쫓아 우승 가능성을 높였습니다.
정일미는 3 라

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2개, 보기 2개 등으로 합계 13언더파 203타로 스웨덴의 마리아 요르트에 1타 뒤졌습니다.
이선화도 버디 4개를 뽑아내는 등 13언더파로 시즌 2승의 가능성을 높였습니다.
둘 중 한명이 우승할 경우 한국 군단은 시즌 10승을 달성하게 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