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여야 원내대표 "중국 역사왜곡 초당적 대응"

기사입력 2006-09-08 10:47 l 최종수정 2006-09-08 10: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여야 5당 원내대표는 중국의 역사왜곡 움직임에 대해 초당적 대응 방안을 마련키로 합의했습니다.
여야 원내대표들은 국회에서 회담을 갖고 중국의 '동북공정' 논란에 대한 정부의 미온적 태도를 비판하는 한편 국회 차원의 공동대책을 마련하자는데 의견을 같이 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6월 임시국회에서 구성한 '독도수호 및 역사왜곡 대책 특위'를 확대 개편하고, 역사관련 민간단체의 예산 지원을 늘리도록 정부에 촉구하기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어제 국회 통상외교통상위에서 채택한 '동북공정 등 중국의 역사왜곡 중단 및 시정촉구 결의안'을 오늘 오후 본회의에서 통과시키는 한편 국사 과목의 수능 필수과목 편입과 북한과의 역사공동연구단 구성 방안도 검토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끊이지 않는 주유소 주변 차량 사고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4월에도 밀입국 있었다"…해경, 뒤늦게 수사
  • 문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에 2630.5㎡ 부지 매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