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주한미군 위폐범 징역 2년 6개월

기사입력 2006-09-08 11:22 l 최종수정 2006-09-08 11: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원화와 달러 위폐 수십장을 제조해 사용하다 적발된 주한미군 병사에게 2년 6개월의 징역형이 내려졌습니다.
의정부 지방법원은 지난 1일 통화위조 등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주한미군 제204 통신대대 앨런 E.

코테스 일병에게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습니다.
코테스 일병은 지난 4월 5일 경기도 의정부 미군부대내 자신의 숙소에서 스캐너
겸용 프린터를 사용해 원화 만원권 20장과 미화 20달러권 30장 등을 위조해 서울 용산과 이태원 일대에서 유흥비, 택시비 등으로 사용한 혐의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미래한국당 사라졌다…통합당과 합당 결정
  • 쿠팡 부천물류센터 관련 확진자 총 10명
  • 은평구청, 초등생 아들·40대 아버지 확진
  • 경주 스쿨존 사고 뭐길래…SNS서 '일파만파'
  • 기부금, 밥값으로 못 쓴다는 최민희에 누리꾼…
  • 민경욱 "내 몸 수색한 검사가 부정선거 의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