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아프간 사태 격화...나토, 탈레반 94명 살해

기사입력 2006-09-11 05:22 l 최종수정 2006-09-11 0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나토군과 아프가니스탄 정부군이 대규모 공세를 계속해 탈레반 반군의 피해가 속출하자 반군이 자살 폭탄테러와 공격 대상지역 확대로 반격하면서 아프가니스탄 사태가 악화 일로로 치닫고 있습니다.
나토는 성명을 통해 칸다하르주의 탈레반 거점인 판즈와이와 이웃 자리 지역에서 공중과 지상 공격을 감행해 반군 94명이

사망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압둘 하킴 타니왈 팍티카주 주지사가 자신의 집을 나서다 몸에 폭발물을 두른 자살폭탄 테러범의 공격으로 숨졌으며 이에 앞서 100여 명의 무장 탈레반들이 서부 파라주 칼라이가르의 관공서들을 기습 공격해 경찰관 두 명이 숨졌다고 경찰이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양천구 탁구장·리치웨이 관련 'n차 감염' 확산
  • 서울시 3차 추경안 2조2천억 규모 편성
  • 도쿄 유흥가서 코로나 재확산 '비상' 집단감염
  • 위안부 피해자 쉼터 소장, 자택서 숨진 채 발견
  • 동굴 구조 작업 중 실종된 경찰관 숨진 채 발견
  • '코코넛 폭탄'으로 목숨 잃은 임신한 코끼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