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보금자리론, 판교 중대형 평형 '대출 불가'

기사입력 2006-09-11 06:37 l 최종수정 2006-09-11 06: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번 판교 2차 분양에서 중대형 평형은 주택금융공사의 보금자리론을 이용할 수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금융업계에 따르면 실거래가 6억원 이하의 주택을 대출 대상으로 삼고 있는 주택금융공사

의 중도금연계모기지론은 이번 판교 2차 공급물량 중 25.7평 초과 중대형 평형 아파트에 대해서는 사실상 대출이 불가능합니다.
현재 판교 38평형의 분양가격은 5억원 정도지만 채권손실액이 1억 천만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돼 실제 분양가는 6억 천만원 이상이 될 전망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윤미향, 정의연 마포 쉼터 소장 죽음에 오열
  • 원주 아파트서 방화 추정 화재…일가족 사망
  • 해상 동굴 구조 작업 중 실종된 경찰관 사망
  • "내 마스크 사용해달라" 시너통 들고 난동
  • "전세계 확진자 700만명·사망자 40만명 육박"
  • 무단횡단 보행자 치어 숨지게 한 버스기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