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슈퍼개미' 경대현 씨 주식차익 반환"

기사입력 2006-09-19 15:12 l 최종수정 2006-09-19 15: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고법은 서울식품공업이 주식시장의 '슈퍼개미'로 알려진 경대현 씨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경씨에게 주식거래 차익을 지급하라고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회사의 주요 주주인 경씨가 주식 34만주를 매매해

37억원의 차익을 올린 것은 내부자 거래에 관한 증권거래법 위반이라고 밝혔습니다.
증권거래법은 상장법인의 임직원이나 주요 주주는 해당 법인의 주식을 산 뒤 6개월 내에 팔거나, 주식을 팔고 6개월 내에 다시 사 이익을 얻은 경우 반환을 청구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미사일 발사는 미국 위협에 대한 자위적 조치"
  • 미국, 반도체장비 대중 수출 통제…삼성·SK는 별도 심사
  • 미 재무부, '대북 석유수출' 개인 2명·사업체 3곳 제재
  • 이준석 "어느 누구도 탈당 말라"…이순신 장군 '정중여산' 인용
  • 검찰, 박수홍 친형·형수 기소…"61억 7천 만 원 횡령"
  • 아산 횟집서 22만원 어치 먹튀…업주 "자수 안 하면 얼굴 그대로 올릴 것"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