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전공노사무실 폐쇄 돌입..곳곳 충돌

기사입력 2006-09-22 17:52 l 최종수정 2006-09-22 17: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행정자치부의 전국공무원노조 사무실 폐쇄지침에 따라 서울 구로구가 오늘 오전 전공노 구로구 지부사무실을 폐쇄한 것을
시작으로 전국 지자체별로 일제히 140여곳의 전공노 사무실 폐쇄조치에 돌입했습니다.
오늘 오후 4시 현재까지 서울 구로 등 7개구를 비롯해 부산, 대구, 인천, 울산, 강원, 충북, 전남, 경남, 제주 등지에서 전공노 사무실 22개가 추가로 폐쇄됐습니다.
이에 따라 자진폐쇄하거나 강제폐쇄가 된 전공노 사무실은 전체 162개중 34개로
늘어났습니다.
강제

폐쇄 조치가 진행되는 과정에서 사무실 사수투쟁을 벌이던 전공노 간부들과
몸싸움이 곳곳에서 빚어졌지만 당초 우려했던 큰 불상사는 없었습니다.
하지만 대검찰청에서 대집행 방해자에 대해 공무집행 방해죄로 전원 연행하도록
경찰에 지시함에 따라 징계대상자가 속출할 것으로 보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고령 확진자 늘어…5월 이후 사망1명·위중2명·중증6명
  • 방역당국 "종교시설 소모임 취소·연기 강력 요청"
  • "미국산 랍스터 관세 안 내리면 中·EU 보복 관세"
  • 美 전직 국방·외교관료 일제히 트럼프 비판
  • 질병관리청 '무늬만 승격'?…文 "전면 재검토"
  • '조국, 여배우 밀어줬다' 주장 유튜버 검찰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