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아베 내각 출범...친정체제 구축

기사입력 2006-09-26 21:57 l 최종수정 2006-09-26 21: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오늘 출범한 일본의 아베 내각은 측근 강경우파 인사들을 대거 배치해, 집권당 지도부에 이어 확고한 친정체제로 구축됐습니다.
새 내각은 대북 강경자세를 뚜렷이 했으며, 내각 2인자인 관방장관에는 아베 총리의 측근인사인 시오자키 야스히사 외무성 부대신이

임명돼, 신설되는 '납치문제 담당상'을 겸하게 됐습니다.
납치문제를 담당하는 총리 보좌관은 대북강경파로 정부와 납치 피해자의 연락책을 맡았던 나카야마 교코 내각관방참여가 기용되는 등 '아베 정권'이 '납치'를 전면에 내걸어 대북 압력을 강화할 것으로 관측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신규 1,487명 주말 최다…비수도권 일괄 3단계 격상
  • "5m 너울성 파도 덮쳐"…해운대 물놀이 중학생 1명 사망·1명 실종
  • 국민연금· 공무원연금 연계 요건 '10년' 줄었다
  • 러시아 산악인 라조 "김홍빈 구조 외면한 사람, 15명 이상"
  • 죽는 순간에도 '백신 조롱'…확진된 30대 남성 결국 사망
  • "조심하고 또 참아야"…홍성흔 아내, 술판 야구선수에 일침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