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한일 정상 "적절한 시기에 만나자"

기사입력 2006-09-28 13:52 l 최종수정 2006-09-28 13: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노무현 대통령이 지난 26일 취임한 아베 일본 총리와 첫 전화 통화를 가졌습니다.
양 정상은 적절한 시기에 만나자해 한일정상회담의 전망을 밝게 했습니다.
보도에 이상범 기자입니다.



노무현 대통령이 지난 26일 취임한 아베 신조 일본 총리로부터 전화를 받고 15분동안 한일 관계와 북한 핵문제 등에 관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한일 정상은 전화 통화에서 적절한 시기에 만나 한일관계 증진 방안에 관해 의견을 교환키로 했습니다.

이는 오는 11월 베트남 하노이 APEC 정상회의 전 조기 한일 정상회담의 가능성을 높게 했다는 평가를 낳았습니다.

아베 총리는 노 대통령이 취임 축전을 보내 준 데 대해 사의를 표명했으며, 재임 기간중 한일 우호 협력관계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는 의지도 나타냈습니다.

여기에 대해 노 대통령은 한일관계의 안정 발전을 위해서는 상호간의 신뢰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총리 취임을 계기로 한일관계 우호 협력 관계가 발전하고 지역 의 평화와 협력이 증진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밖에 양 정상은 북핵문제에 대해서도 언급했는데, 북핵 문제 해

결을 위해 양국을 비롯한 관련국들이 긴밀히 협력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 했습니다.

인터뷰 : 이상범/ 기자
-"한일 정상간 전화 통화가 조기 한일 정상회담을 낳고 야스쿠니 신사참배로 경색된 한일 관계를 풀수 있을 지 주목됩니다.mbn뉴스 이상범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죽여달라 했다"…대구서 고교생이 여중생 숨지게 한 뒤 신고
  • 푸틴 "러시아, 세계 최초로 코로나19 백신 공식 등록"
  • OECD "코로나 성공적 방역…한국 성장률 1위"
  • 청와대 "김조원, 대통령에 인사했다" 해명…여권서도 "집 팔아야" 공세
  • 이낙연 "4대강 순서 잘못"…권성동 "효과 없으면 부숴라"
  • 최장 장맛비로 서울 곳곳서 붕괴사고…집까지 와르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