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서민 주택자금 대출 70% 축소

기사입력 2006-10-20 05:22 l 최종수정 2006-10-20 0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부가 무주택 서민의 내 집 마련을 돕기 위한 주택구입자금 대출 규모를 내년에 올해의 3분의 1 수준으로 줄이기로 결정했습니다.
이에따라 올해 5조5000억원이었던 대출 규모는 내년에는 1조7000억원으로 70%가 삭감됩니다.
또 지난해 11월 부활돼 3조원 이상 지원됐던 생애최초주택구입자

금 대출도 다음달 7일부터 전면 중단됩니다.
반면 전세자금은 올해 1조6100억원보다 1조원 가량 늘어난 2조7400억원으로 책정됐습니다.
건설교통부는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2007년 국민주택기금 운용계획안'을 마련해 기획예산처와 협의를 거쳐 최근 국회에 제출했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故 박원순, 백낙청·이해찬·서정협 공동장례위원장 확정... "온라인 유포 글 자제 부탁"
  • 서울 광장에 故 박원순 분향소 설치…13일 밤 10시까지 운영
  • 코로나 19 혈장치료제 곧 임상시험... 완치자 혈장 확보 완료
  • 종로 5가역 인근 상가 화재... 시민 10명 대피
  • 백선엽 장군 대전현충원 안장 확정…15일 영결식·안장식 거행
  • '테슬라 CEO' 머스크, 버핏 넘어 세계 7위 부호 등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