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허남식 부산시장 부적절한 후원금 받아"

기사입력 2006-10-22 22:12 l 최종수정 2006-10-22 22: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허남식 부산시장이 거액을 횡령한 혐의로 최근 구속된 정신병원 이사장 부부 등으로부터 부적절한 정치 후원금을 받았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열린우리당 강창일 의원은 부산시에 대한 국정감사 자료에서 허 시장이 시에서 정신병원을 위탁 운영하고 있는 부산 대남병원 이사장 오모 씨 부부 등으로부터 총

2천만원의 부적절한 후원금을 받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허 시장측은 타 시도 단체장과 달리 허 시장은 지난 선거때 후원금 모집광고조차 내지 않았고 개인이 계좌로 후원금을 바로 입금하기 때문에 법적인 문제가 없는 한 누가 냈는지 알 길이 없다며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미투 운동' 김지은, 안희정 등 상대로 3억원 손해배상 소송
  • 北 최선희 "북미회담설에 아연…미국과 마주앉을 필요없어"
  • 광주 일곡중앙교회 신도 수 1천 500여명... 집단감염 우려
  • 거주하는 할머니 없는 정의연 마포쉼터…"8년 만에 문 닫는다"
  • 고 최숙현 선수 폭행 가해자 '팀닥터', 의사 면허도 없는 것으로 드러나
  • "구급차 막은 택시로 환자 사망" 논란…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